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보물섬 황칠농장 `이나미·김용준 부부` 임업인 대상2018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산림조합 자랑스러운 임업인 창조대상`
강영자 기자 | 승인2018.10.11 14:44|(617호)

묘목재배부터 상품개발, 황칠공예까지 `황칠나무의 모든 것` 공로 인정

혈액순환 개선, 혈압 조절, 면역력 강화 등 다양한 효능이 알려지면서 약재, 음식 등에 이용되고 있는 약용작물인 황칠나무. 이러한 황칠나무의 우수성을 극대화 시켜낸 고현면 포상리 `보물섬 황칠농장`의 이나미, 김용준(사진 맨 왼쪽) 부부가 2018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에서 임업인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산림의 미래가치`를 키워가는 남해군산림조합의 이사이기도 한 이나미 황칠연구가는 지난 6일, 산림자원조성 및 임산물 관련 지역특산물 홍보 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에서 임업인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산림문화박람회는 산림청이 주최하고 산림조합이 주관하는 행사로 산림 분야 최대의 문화·전시·체험의 산 현장이며 매년 선발되는 임업인상 시상자 중에공정한 심사를 거쳐 임업인 대상을 선정한다. 이나미·김용준 부부는 지난해인 2017년에 임업인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는 영예의 임업인 창조대상을 받게 되었다.

이나미·김용준 부부는 "주변에서 많이들 응원해주셔서 이렇게 큰 상을 받게 된 것 같아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재정 지원 하나 없이 오롯이 발로 뛰며 10년을 인내하며 무농약 인증을 받은 데다 묘목재배부터 제품개발과 홍보 및 판매 전 과정을 해온 걸 보고 작으나마 임업인에게 희망을 준 계기가 되지 않았나 생각해 본다"며 소회를 전했다.

한편 이나미 남해군산림조합이사는 2007년 국민은행 퇴사 후 고현면 포상리로 귀농해 황칠나무 2500주 조림을 시작으로 황칠나무, 비파나무, 두릅, 가시나무 등 단기소득임산물 재배포지 74000㎡ 식재본수 30000본 이상을 키우고 있다. 또한 황칠나무 묘목생산과 황칠차 등을 개발해 지역특산물홍보와 산림자원조성에 기여 하고 있으며 2018년 6월에는 산림자원조성유공부문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강영자 기자  nhsd@hanmail.net
<저작권자 © 남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영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52429 경상남도 남해군 남해읍 남해대로 2699  |  TEL 055-863-3365  |  FAX 055-863-3382
제호 : 남해시대   |  등록번호 : 경남 아 00014   |  등록일자 : 2006년 3월 6일   |  발행연월일 : 2006년 3월 6일
명칭 :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원
Copyright © 2006 남해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hsd@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