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의(敬意) (원제 : 해가 진다~ 어서 가자)
상태바
경의(敬意) (원제 : 해가 진다~ 어서 가자)
  • 남해타임즈
  • 승인 2021.01.07 11:45
  • 호수 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조인배
글 : 정은영

빠르게 끝없이 멈추지 않을 듯
굉음을 내며 날아 가버린 하늘엔
흰줄 구름 긴 꼬리를 남기고

온종일 밭을 일군 누렁이
거친 숨소리는 긴 그림자 되어
이랑을 타고 푸 푸 고랑을 건넌다 

흘린 땀방울 굳어 쌀이 되고
바닷가 비릿한 바람 반찬 만드니
때가 되면 그림자 피고 지는 하루

농부의 소박한 밥상엔 노을이 지고 동이 터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