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관광
`미륵이 도왔다`(彌助) 미조항멸치축제 만족도 높아축제평가보고회, 먹거리 판매 늘고 관광객 호응 긍정적 평가
김수연 기자 | 승인2019.05.18 10:43|(647호)

제16회 보물섬미조항멸치축제 평가보고회가 13일 미조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열렸다. 남해군청이 회의를 주재하고 미조면 유관기관 및 단체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군관계자의 멸치축제 자체평가 보고가 진행된 후 참석자들의 평가가 이어졌다.

 올해 보물섬미조항멸치축제는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연휴 3일 동안 미조북항 일원에서 성황리에 치러졌다. △미조항의 멸치·해산물 요리 마케팅 특화 △`미륵이 돕는다`(彌助)는 스토리텔링 구현을 주요 콘셉트로 잡아 `남해바다 용궁잔치, 미조항 봄맛으로 열다!`란 주제로 열린 이번 멸치축제는 2억1500만원의 예산으로 남해군이 주최하고 경상남도와 남해군수산업협동조합에서 후원했다.

 축제 평가보고회에서는 △5월 연휴를 맞아 가족단위 관광객 참여가 많았고 주제에 맞는 먹거리, 공연, 체험행사, 특히 메인무대 옆 멸치·해산물 요리 부스에 대한 호응이 좋았으며 △무민공 영정봉안행렬, 개막 퍼포먼스 등을 통해 관광객들이 남해어촌문화를 이해하고 공감하는 계기가 되었고 △미륵이 돕는 마을이라는 어원을 행운이 함께하는 미조항으로 스토리텔링해 방문객의 친밀도를 높였다고 총평했다.

 이와 관련한 세부논의에서 △먹거리 및 판매 부스를 메인공간에 배치해 매출 실적이 크게 향상됐고 멸치·해산물 요리 무료 시식회 역시 방문객 만족도가 높았으며 △개막 퍼포먼스에서 의전행사를 줄이고 창작 공연을 진행해 신선했다는 것 △멸치털이, 경매, 선박 퍼레이드, 맨손 물고기 잡기 등 어촌문화 체험 프로그램에 대한 호응이 좋았으며 △미조해안도로 일렬주차 유도로 교통·주차 문제도 예년에 비해 개선됐다고 평가했다.

 개선할 점으로는 △저렴하고 다양한 음식 제공을 위한 주민참여 확대 △효과적인 부스 재배치 △이용객 편의를 위한 카드단말기 도입 △생멸치 판매 및 소포장 판매 확대 △멸치털이 및 경매 시연의 원활한 진행을 위한 경매물량 사전 확보, 관광객 대상 경매 프로그램 운영 △멸치홍보관 설치 △추가 주차장 확보 등이 제시됐다.

 군에서는 축제기간 동안 방문객 320여명에게 축제 만족도 설문조사를 진행했는데, 축제 프로그램(70%), 먹을거리(63%), 살거리(61%), 현장안내 및 홍보(71%), 지역문화 이해(73%), 재방문 의향(71%) 등에서 대체로 긍정적인 답변이 나왔다. 접근성 및 주차시설 만족도(56%)가 상대적으로 낮아 시설 보완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 응답자의 거주지도 남해군민(30명)보다 경남지역 및 타시도가 74%(238명)로 관광객 비중이 월등히 높은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향후 축제 추진 주체에 대해서는 지역특색에 맞는 맞춤형 프로그램을 위해 민간주도(행정지원) 형태의 축제 추진이 바람직하다는 행정 측 입장과 축제를 실질적으로 추진할 젊은 층 인구가 부족하고 면단위에서 진행하기에 축제 규모가 크다는 민간 측의 입장이 엇갈려, 앞으로 이에 대한 지속적인 협의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김수연 기자  nhsd@hanmail.net
<저작권자 © 남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52429 경상남도 남해군 남해읍 남해대로 2699  |  TEL 055-863-3365  |  FAX 055-863-3382
제호 : 남해시대   |  등록번호 : 경남 아 00014   |  등록일자 : 2006년 3월 6일   |  발행연월일 : 2006년 3월 6일
명칭 : 인터넷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정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원
Copyright © 2006 남해시대.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hsd@hanmail.net
Back to Top